마이페이지 주문조회 장바구니 / 정보수정 로그아웃 즐겨찾기 마이페이지 주문조회 장바구니 / 회원가입 로그인 즐겨찾기
사과요리 사과와건강 사과유래

사과유래 사과의 유래
2014-10-14 00:00:00
동구밖과수원길 <> 조회수 1474
사과의 유래사과에 대한 우리나라 최초 기록은 고려 의종(1083 - 1105)때 [계림유사](1103)에서 M. asiatica를 임금으로 기술한데서 찾아 볼 수 있다. 이 임금이 지금 능금의 어원이며, 홍만선 저서 [산림경제]에는 내금으로 표기되어 있고 재배 기술이 서술된 것으로 보아 18세기초에 재배가 성행된 것으로 추정된다. 현재의 사과인 M.domestica에 대해서는 조선 인조의 셋째 아들인 인평대군(1622-1658)이 중국에서 가져왔다는 기록을 남강만록에서 볼 수 있다. 이 서양 사과는 재배되지 못하였고 그 후 1884년 외국 선교사 등에 의해 재차 도입되어 인천 영사관 구내와 원산 근교에서 재배를 시도한 적이 있었으나 상업적인 과수원 조성에는 역시 실패하였다. 그 후 1901년 원산 근교의 윤병수씨가 외국 선교사를 통해 국광, 홍옥 등의 묘목을 도입, 재식한 것이 근대적인 사과원 경영의 효시가 되었다. 1906 년 구한국정부에서 뚝섬에 12ha 규모의 원예모범장을 설치하고 각국에서 도입한 사과 품종을 비교 재배 시험 등을 실시하는 한편, 육묘도 동시에 실시하면서 사과 재배의 국가적 기초를 확립하였고 우리나라 기후, 풍토에 사과 재배가 매우 유망하다는 것이 일반에게 인식되기 시작하자 사과 재배 면적이 급속도로 확대되어, 지금은 낙엽과수중 가장 널리 재배되고 있다.